티스토리 뷰



지난 20일, 인천도시공사(사장 황효진)에서 송림초교주거환경개선사업지구 인근에 위치한 송현샘지역아동센터 일부 공간을 리모델링해 이용 아동이 쾌적한 환경에서 책을 읽고 공부할 수 있도록 ‘꿈의 책방 4호점’을 개소했습니다.



‘꿈의 책방’은 미래 주역인 청소년들의 독서환경 개선을 위해 2014년 처음 시작된 사업으로, 독서시설 노후화 및 재정적 어려움으로 열악한 환경에 있는 아동센터시설 및 안팎의 좋은 호응을 얻으며 공사 대표 사회공헌사업으로 자리매김했는데요.





올해로 4번째로 책방을 개소한 송현샘지역아동센터는 지난 7월 사업공고를 통해 선정되었으며, 누수로 인한 시설 보수, LED 전등교체, 독서용 가구를 지원함으로써 새롭게 단장을 완료 하였습니다. 또, 미추홀도서관의 도서재기증 운동을 통해 아동도서 400권도 함께 전달되었는데요. 





인천도시공사 전상주 마케팅본부장은 “지역아동센터는 저소득 및 맞벌이 가정의 아동이 방과 후 대부분의 시간을 보내는 공간으로 센터를 이용하는 모든 아동들이 몸과 마음이 편안한 환경에서 꿈꾸며 공부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정부 3.0 우수사례로 선정된 꿈의 책방 사업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청소년 독서문화 조성에 함께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