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지난 2014년부터 도시재생 분야의 정보공유와 공동 활동 촉진을 위해 ‘수도권 도시재생협의회’를 운영해오고 있는 수도권 도시공사(인천도시공사, 서울주택도시공사, 경기도시공사)가 17일 오전 aT센터 세계로룸에서 ‘제3회 수도권공사 도시재생 공동포럼’을 개최 했습니다. 



이번 수도권공사 도시재생 공동포럼은 새 정부 주요정책 방향인 지방 분권화 및 도시재생 뉴딜 본격 추진에 발맞춰 나가기 위해 마련되었는데요. 



▲김이탁 단장(국토교통부 도시재생사업기획단장), ▲정창무 교수(서울대학교), ▲이우종 교수(가천대학교), ▲김현수 교수(단국대), ▲이왕건 단장(국토연구원 도시재생실증연구단장), ▲김주진 실장(LH 토지주택연구원 도시관리연구실장) 등 도시재생 분야 전문가와 지방공사(인천, 서울, 경기, 대구, 부산)의 현장 전문가들이 참석해 도시재생 활성화를 위한 정책방향과 공공의 역할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펼쳤습니다.



김현수 단국대 교수 등 학계와 연구원에서는 도시재생 뉴딜정책 방향에 대한 설명과 이를 실현하기 위한 공공의 역할을 강조했으며, 토론의 발제 및 토론자로 참여한 지방공기업 도시재생 전문가들은 도시재생 뉴딜정책 대응을 위한 준비현황 및 향후 추진방향에 대해 발표하고 이에 따른 애로사항 및 제도개선 사항을 논의했습니다.

 

또한 ‘지역맞춤형 도시재생 뉴딜정책 활성화를 위한 지방공기업의 역할’을 주제로 발제한 정창무 서울대 교수는 현장중심의 도시재생, 재생을 통한 일자리 창출, 지자체 및 지방공기업 역량 강화를 위한 국가차원 지원 시스템 필요 등을 강조했습니다.



이렇듯 도시재생 뉴딜정책 사업은 단순한 주거정비 사업이 아니라 도시를 재활성화 시켜 도시의 경쟁력을 높이고자하는 도시혁신사업인데요.


인천도시공사는 이러한 ‘도시재생, 주거복지 리더공기업’이라는 비전을 실현하기 위해 지난달 31일 도시재생본부를 신설하는 등 조직개편을 단행했으며, 앞으로 도시재생과 주거복지를 연계한 다양한 사회공헌 모델을 지속적으로 만들어갈 계획입니다. 


또한, 도시재생 활성화를 위한 지역 공공디벨로퍼로서 역할과 역량을 키우기 위해 노력할 예정이며, 인천시 정책 파트너로서 도시재생 뉴딜정책 추진을 위한 후보지조사, 사업계획수립 지원, 사업시행 등 모범적인 협업의 관계를 지속적으로 이뤄나갈 것입니다.



이에 인천도시공사 황효진 사장은 “수도권공사 도시재생협의회 회장사로서 포럼이 성공적으로 개최되어 기쁘게 생각하고, 시민들이 지방분권화 및 도시재생 뉴딜정책과 관련해 지방공기업에 거는 기대가 큰 만큼 이에 충실히 보답할 것”이며 “앞으로도 수도권공사 협의회를 통해 공공의 역할을 찾아나가고, 여기에 필요한 제도개선 등을 공동으로 대응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습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댓글
댓글쓰기 폼